20대 구속 피의자 인천지검 청사 안에서 흉기 자해

인터넷 뉴스1팀 승인 2023.03.17 09:48 의견 0

20대 구속 피의자 인천지검 청사 안에서 흉기 자해

인천지방검찰청 [연합뉴스TV 제공]

검찰 조사를 받은 피의자가 인천지검 청사 안에서 흉기로 자해해 목 부위를 다쳤다.

16일 인천지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39분께 인천시 미추홀구 학익동 인천지검 청사 내 여성아동범죄조사부 사무실에서 20대 피의자 A씨가 자해했다.

A씨는 검찰 조사를 받은 뒤 사무실 안에 있던 흉기를 갑자기 집어 들어 자해한 것으로 파악됐다.

그는 자해로 목 부위를 다쳐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은 뒤 인천구치소로 복귀했다.

그는 최근 경찰에서 구속 송치돼 구치소에 수감된 상태로 이날 검찰 조사를 받았다.

검찰 관계자는 "자해를 하는 A씨를 곧장 제지해서 부상 정도는 심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했다"고 말했다.

저작권자 ⓒ 인천중부신문사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